경북대, 스포츠산업 특화 엑셀러레이터 지원사업 선정
경북대, 스포츠산업 특화 엑셀러레이터 지원사업 선정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7년 09월 18일 21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9월 19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 기술 가진 스타트업 발굴···시장진출·투자 등 전 과정 지원
경북대가 스포츠산업 특화 엑셀러레이터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경북대 스타트업지원센터는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 스포츠융복합산업지원센터가 공모한 ‘2017년 스포츠 창업 엑셀러레이터 지원사업’ 주관기관에 뽑혔다.

센터는 스마트벤처캠퍼스, 크리에이티브팩토리 등 동대구벤처밸리 대표 스타트업 인프라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팁스(TIPS)프로그램 운영사인 유명 액셀러레이터 빅뱅엔젤스, 기술창업형 컴퍼니 빌더로 글로벌 진출 지원에 강점을 가진 컴퍼니비와 컨소시엄을 구성, 이번 사업을 진행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추진하는 지역 융복합 스포츠산업 거점육성사업의 일환인 이번 사업은 지역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스포츠 특화 엑셀러레이터를 연계했다.

우수 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해 보육과 자금지원, 시장진출, 투자 연계까지 전 과정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스포츠융복합 산업분야 스타트업 성장 모델을 창출하고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북대 컨소시엄은 그동안의 우수한 창업지원 실적과 다수의 성공 사례 창출, 다양한 국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다양한 후속 지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스포츠 창업 액셀러레이터 지원사업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사전 준비가 철저하게 돼 있는 점도 높이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현덕 센터장은 “지역 주력 산업인 섬유패션, 의료, ICT 분야에 더해 스포츠 관련 사업이 최근 들어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다”며 “대구가 스포츠융복합 산업의 주도적인 거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