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 연당마을 주민작품 전시회 열려
영양 연당마을 주민작품 전시회 열려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7년 11월 14일 21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7년 11월 15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까지 문화체육센터
입암면 연당리1리 마을 주민들의 작품 전시회가 14일부터 16일까지 영양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다.
마을 주민들이 만든 ‘연당마을 주민작품 전시회’가 빛깔찬 영양김장축제 기간 중인 14일부터 16일까지 영양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영양군이 연당1리 마을주민 대상으로 시행하는 문화 마을특화지역 조성사업 중 찾아가는 미술전시회 프로그램으로 연당마을 주민들이 만든 작품을 선보인다.

연당마을은 석문 정영방 선생이 조성한 우리나라 조선 시대 전통정원 중 하나인 ‘서석지’가 있으며, 마을 입구의 애기선바위, 아홉 개의 거북형상의 바위와 서석지내 400년 된 은행나무 등을 간직한 전통문화와 자연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살아가는 전통문화마을이다.

전시된 작품은 다포에 그린 연꽃과 오색고운 빛깔로 염색한 스카프, 짚풀 만들기, 털신에 그린 그림 등 다양한 소재로 만든 그림과 작품들이 있으며, 작품을 만드는 마을주민들의 생생한 표정이 살아있는 사진이 작품 곳곳에 같이 전시돼 재미를 더해주고 있다.

정휘택 주민협의회장은 “이번 연당마을 작품전시회가 영양김장축제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연당마을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돼 연당마을이 문화마을을 대표하는 마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