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시장군수협의회, 포항 지진피해 성금 1천만원 기부
경북시장군수협의회, 포항 지진피해 성금 1천만원 기부
  • 원용길 기자
  • 승인 2017년 11월 19일 21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7년 11월 20일 월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시장군수협의회 사랑나눔 실천에 앞장서 성금전달하는사진
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회(회장 청송군수 한동수·총무 영덕군수 이희진)는 지난 15일 포항시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을 돕기 위한 성금을 기부하기로 뜻을 모아 1천만 원의 성금을 17일 포항시청을 방문하여 포항시에 전달했다.

이번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에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인하여 이재민 발생과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연기되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진 상황이다.

현장을 방문한 한동수 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회장은 “이번 성금은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이 어려움을 이겨내고 수능을 앞두고 갑자기 시험을 못 치르게 된 수험생과 학부모에게도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전하고자 경북 시장·군수들이 뜻을 한데 모았다. 지금 피해주민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많은 분들의 따뜻한 관심과 사랑인 만큼 이웃 사랑 나눔 실천에 많은 도민이 함께 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울러 함께한 이희진 경상북도 시장·군수협의 총무는 “조속한 피해복구로 포항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며, 수험생들 역시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여 무사히 수능에 응시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청송군 공직자들의 마음을 모아 1천109만 원의 성금을 전달하며, 영덕군 역시 직장 내 성금 모금을 통해 1천 6만 원의 성금을 함께 전했다.

원용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원용길 기자
원용길 기자 wyg@kyongbuk.com

청송·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