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도·도교육청 추경예산안 심사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도·도교육청 추경예산안 심사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7년 12월 17일 21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부터 이틀간···20일 최종 확정
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경북도지사와 도교육감이 제출한 2017년도 제3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예산안을 18, 19일 이틀간 심사한다.

심사 첫날 경북도 소관 실국별 예산안을 심사하고, 19일에는 도교육청 소관 예산안 심사 후 계수조정과 토론을 거쳐 의결을 하게 된다. 예결특위 심사를 거친 예산안은 오는 20일 제4차 본회의에 상정돼 최종 확정된다.

이번 추가경정 예산안의 규모는 경상북도가 7조9천530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170억원(0.2%) 증가했으며, 이 중 일반회계는 7조2천141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161억원(0.2%), 특별회계는 7천390억원으로 8억원(0.1%) 증가했다.

도교육청 소관 추경예산안의 규모는 4조5천583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541억원(1.2%)이 증가했다.

한창화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위원장은 “추경 가용재원의 규모가 예년에 비해 크게 적어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거나 큰 변화를 기대하기에는 어렵지만 심도있는 심사로 이번 추경예산이 재난재해 피해복구 등 현안 문제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