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공주고속도로 산사태…청양IC-서공주IC 양방향 전면 차단
서천공주고속도로 산사태…청양IC-서공주IC 양방향 전면 차단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8년 03월 20일 11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3월 2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우회국도 현황. 한국도로공사 제공
19일 오후 9시 5분께 충남 청양군 목면 신흥리 서천~공주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산사태와 관련 청양IC~서공주IC(13.7km) 양방향이 전면차단됐다.

한국도로공사는 서천~공주선 공주 방향 51km 지점에서 해빙기 강우로 인한 절토부 유실로 청양IC~서공주IC(13.7km) 양방향을 전면 차단 하고 있다고 밝혔다.

도로공사에 따르면 붕괴한 절토부는 높이 43.7m로서 약 600㎥의 암석이 쏟아져 내렸으며 한국도로공사는 긴급복구를 위해 백토우 등 57대의 장비를 투입해 철야 작업을 진행했다.

또한 절토 비탈면의 긴급복구와 현장안전 정밀조사 기간 동안 해당 도로 전면통제는 불가피하고, 조사결과에 따라 현장복구에 장기간 교통통제도 배제할 수 없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어 공주 방향은 청양 IC로 진출하여 국도 39호선, 국도 36호선을 이용하여 우회하고, 서천 방향은 서공주 IC로 진출해 국도 36호선, 39호선을 이용하도록 안내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