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송백자 기능보유자 고만경 옹 별세
청송백자 기능보유자 고만경 옹 별세
  • 원용길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06일 13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06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백자 사기장 고만경 옹
청송백자 기능보유자 고만경 옹이 6일 오전 2시 25분께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9세.

고인은 15세에 사기장에 입문해 74년간 외길을 걸은 청송사기의 산증인으로 지난 2009년 청송군 향토문화유산 제1호로 지정돼 조선 후기 대표 도자기 ‘청송백자’ 복원과 전승·보존 활동에 마지막 의지를 불태웠다.

유가족으로는 아들 고명훈(회사원)씨와 딸 고영숙 씨와 사위 윤재형(청송군청)씨가 있다. 빈소는 대구 대현 첨단요양병원 장례식장 제1분향소, 발인은 8일 오전 8시, 장지는 부남면 구천리 121-1 선산, 연락처 010-2047-5819(윤재형).
원용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원용길 기자
원용길 기자 wyg@kyongbuk.com

청송·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