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애 군위군의원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김정애 군위군의원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07일 21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08일 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애(61·무소속) 군위군의원 가선거구(군위읍·소보·효령) 예비후보가 4일 오후 2시 효령면 치산효령로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했다.
김정애(61·무소속) 군위군의원 가선거구(군위읍·소보·효령) 예비후보가 4일 오후 2시 효령면 치산효령로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했다.

개소식에는 지지자,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해 필승을 다짐했다.

김 예비후보는 “3선 의원으로 소신 있는 의정활동을 실천해 왔으며, 새로운 각오로 더 열심히 뛰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김 후보는 또, “군의회는 군위군 예산을 심의하고 결산을 검사하고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집행부를 견제하고 감시하는 역할인데 군수와 일하기 좋은 의원만을 뽑는다면 감시하는 역할인데 제대로 발휘할 수 없고 의원의 존재가치가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며“원칙과 기준 없는 공천에 불만을 표출하고, 군민 여러분들의 현명한 판단이 필요할 때이라”고 강조했다.

주요 공약으로 △사통팔달 편리란 교통망과 자연환경으로 인구 늘리기를 위한 귀농, 귀촌 정책개발에 앞장 △농업보조가 한쪽에 편중되지 않고 골고루 지원 △어른들이 일자리에 참여할 기회 제공 △군위 미래의 꿈나무를 위한 보육정책 개발 △군민이 행복한 군위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