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관절 질환 예방 재능봉사 '호응'
구미대, 관절 질환 예방 재능봉사 '호응'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09일 20시 3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10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적인 모내기철을 앞두고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학생들이 9일 인근 농촌 주민들을 찾아 근육과 관절 질환 예방을 위한 재능봉사를 펼쳐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이날 구미대 작업치료과 이윤미 학과장과 10명의 재학생들은 구미시 부곡동 마을회관에서 근골격계 질환 예방 마사지와 관절질환 예방 테이핑 요법을 펼쳐 주민들의 호응을 받았다.

학생들은 재능봉사 외에도 떡과 과일 등 음식을 주민들과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난청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세라톤보청기(대표 선준영) 직원들이 보청기를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작업치료과 3학년 송민성 씨(22)는 “농번기를 맞아 그간 긴장된 근육과 관절을 무리하게 사용하면 다양한 질환이 동반될 수 있어, 이를 예방하는데 도움을 드리고 싶었다”며 취지를 설명했다.

이윤미 학과장은 “학생들이 재능봉사를 통해 예비 의료종사자로서의 보람과 사명감을 되새기는 기회가 됐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학생들의 인성함양에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