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기철 동구청장 예비후보 "새로운 동구건설 청사진 제시"
배기철 동구청장 예비후보 "새로운 동구건설 청사진 제시"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13일 19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13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후보…4개권역 나눠 개발하는 공약 발표 '눈길'
▲ 배기철 대구 동구청장 예비후보
자유한국당 배기철 동구청장 후보가 동구를 4개의 권역으로 나눠 개발하는 공약을 발표해 이목을 끌고 있다.

배 후보는 “동구는 동서로는 금호강이 흐르고 그 가운데를 동대구로가 가로지르고 있다”며 “이 경계를 중심으로 팔공산권역은 ‘문화관광동구’, 안심지역과 신서혁신도시를 중심으로 ‘혁신동구’, 도시재생이 필요한 구도심을 중심으로는 ‘재생동구’, 동대구역세권은 ‘스마트동구’로 나눠 각 지역의 특색에 맞는 개발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관광·휴식·쇼핑을 한 번에 즐기는 체류형 명품관광지를 조성하는 ‘문화관광동구’와 벤처타운개발과 창조지원센터가 들어서는 동대구 역세권 지역의 ‘스마트동구’, 동구를 주거·상업·문화시설이 갖춰진 복합신도시로 만드는 ‘혁신동구’, 쾌적하고 살기 좋은 으뜸도시를 실현하는 ‘재생동구’까지, 동구를 비약적으로 발전시킬 청사진을 제시했다.

배기철 후보는 “동구는 현재 정체냐, 발전이냐의 기로에 서 있다”고 강조하며 “지금까지 정체만 계속해 왔던 동구를 4개 권역으로 나눠 각 지역 특성에 맞게 개발해 새로운 인구와 뛰어난 인재가 유입되는 곳으로 만들겠다. 동구 경제에 젊은 피를 수혈하겠다”고 약속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