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지역특화 식품 개발 반’ 개강
김천시, ‘지역특화 식품 개발 반’ 개강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20일 22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김천시 지역특화 식품 개발 활성화 교육이 열리고 있다. 김천시 제공
김천 특화 식품 개발을 위한 ‘지역특화 식품 개발 반’이 개강했다.

지역특산물 요리 개발 및 향토음식 자원 발굴에 적극적인 김천 지역 제과·제빵 업체, 호두 재배 농가, 우리 음식 연구회원 등 30명의 교육생으로 구성된 지역특화 식품 개발 반은 제과·제빵 기술 습득을 통한 김천 대표 특화 식품 상품화 연구에 나선다.

17일부터 7월 26일까지 매주 목요일 10회에 걸쳐 진행되는 교육은 김천의 대표 특산물인 호두를 주재료로 자두, 포도(샤인머스캣), 쌀 등을 이용한 제과·제빵 교육이다.

전인진 김천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지역농산물을 이용한 지역특화식품 및 향토음식 자원의 표준화 레시피 개발을 통해 농촌자원의 부가가치를 향상하고, 지역 대표 특화식품 상품화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