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초등학생과 함께 안전지도 '제작'
청도군, 초등학생과 함께 안전지도 '제작'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24일 22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은 학교 주변 위험공간에 대한 경각심 고취와 범죄 예방을 위해 초등학생들의 참여로 안전지도를 제작했다.청도군 제공.
청도군은 지난 23일 지역 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학교 주변 위험공간에 대한 경각심 고취와 범죄예방을 위해 아동안전지도를 제작했다. 올해 안전지도 제작에는 이서초등학교와 금천초등학교가 참여했다.

청도군은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아동안전지도를 제작하고 있으며 아동안전지도 제작은 수행기관인 가경복지센터에서 사전설문조사, 성범죄예방교육, 아동안전지도 제작교육, 현장조사, 안전지도 제작, 사후설문조사, 평가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학교별로 제작된 아동안전지도는 학생 교육과 범죄예방을 위한 자료로 활용하고 가정통신문과 교내 게시판을 통해 전교생과 학부모들에게 공유할 예정이며 제작과정에서 발견된 위험환경요인은 관계기관에 개선요구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할 방침이다.

지도제작에 참여한 초등학교 교사는 “학생들이 직접 지도제작에 참여해 범죄위험공간이 안전한 통학환경공간으로 개선돼 가는 변화를 통해 범죄 위험 공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범죄 대처능력을 향상시켜 안전사고 예방에 효과가 클 것이다”고 기대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