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기 "일자리 넘치는 대구 만들겠다"
김형기 "일자리 넘치는 대구 만들겠다"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8년 06월 03일 23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6월 04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대구시장 후보
김형기 바른미래당 대구시장 후보
김형기 바른미래당 대구시장 후보가 1호 공약으로 일자리를 내세워 경제 시장이 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김 후보는 3일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자리가 넘치는 대구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일자리 공약의 크게 3가지다.

우선 강소·중견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김 후보는 공기업과 대기업 자회사의 대구이전을 위해 전국을 누비겠다는 각오다. 또한 지역 대학교와 연구소가 기업의 성공을 위해 적극 협력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두번째로 경북도청 후적지에 IT 대기업 본사의 이전을 추진하겠다는 공약을 냈다. 도청 후적지가 공무원 사무실을 늘리는데 사용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수도권에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IT 대기업을 찾아 대구 이전을 간청하겠다고 전했다. 만약 이전할 경우 이전비용 일체를 시에서 담당하며 저렴한 택지 공급, 과감한 면세혜택을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폴리텍과 경북산업직업전문학교 등 실사구시형 교육기관들 정원을 늘리고 교육 프로그램을 다양화한다. 이를 통해 미취업자와 재취업자의 취업역량을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소개했다.

이번 공약과 함께 김 후보는 자영업의 협동조합화 추진, 공공기관 고졸 채용목표제 도입, 사회적 경제기금 조성, 시민감사제도 도입, 버스중앙차로제 도입 등 다섯 개의 특별공약도 알렸다.

이날을 시작으로 김 후보는 오는 10일까지 3대 중심공약과 다양한 계층의 시민들을 위한 5대 주민행복약속, 총 8개의 공약을 발표한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