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양호 구미시장 후보, 새마을 사수 결의 총력 유세
이양호 구미시장 후보, 새마을 사수 결의 총력 유세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8년 06월 12일 00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6월 11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앞줄 오른쪽부터 이양호 구미시장 후보, 백승주·장석춘 국회의원
6·13 지방선거를 3일 앞둔 10일, 이양호 자유한국당 구미시장 후보는 상모동 새마을테마공원에서 ‘새마을 사수 총력 유세’를 통해 보수 세력 결집에 나섰다.

이날 유세에는 자유한국당 백승주·장석춘 국회의원,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인 조경태 국회의원과 이양호 시장 후보, 시·도의원 후보와 지지자들이 총집결해 ‘새마을 사수’를 결의했다.

이 후보는 “새마을운동 테마공원의 용도 폐기를 주장하고, 구미시청 새마을과를 폐지하는 공약을 내세운 민주당 후보에게 구미 시민들이 분노하고 있다”며 “새마을 정신은 박정희 정신이며, 구미 정신이다. 우리 아버지와 어머니들의 땀과 눈물로 일궈온 새마을운동을 부인하는 것은 구미 시민을 무시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미에서 보수 민심이 뭉쳐야 대한민국의 보수가 바로 서고, 정권 재창출이 가능하다”며 “새마을운동의 역사와 정신을 반드시 지키겠다. 6월 13일은 새마을 정신이 승리하는 날이자 정권 재창출을 염원하는 구미 보수가 승리하는 날”이라고 호소했다.

자유한국당 후보들이 새마을기를 들고 있다.
이 후보는 또한 “5공단 분양과 대구 취수원 구미이전 문제를 정략적으로 이용하는 민주당이 구미에 예산 폭탄 운운하는 것은 말과 행동이 맞지 않는 자가당착”이라며 “이는 결국 구미시민의 세금 폭탄으로 되돌아올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취수원 이전 문제와 관련 “취수원 이전 반대 서명운동에 동참했고, 단 한 번도 동의한 적이 없다”며 구미 시민의 생명수를 반드시 지켜 내겠다”고 강조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