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구내식당 22년만에 새단장 오픈
청도군, 구내식당 22년만에 새단장 오픈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6월 14일 21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6월 15일 금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율 청도군수(맨 오른쪽)가 김광수 총무과장 등과 함께 새단장한 구내식당을 둘러보고 있다.청도군 제공.
청도군은 직장협의회 등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 노후화된 시설과 환경을 밝고 쾌적하게 리모델링을 실시했다.

청도군청 구내식당은 1996년 청사가 개청 된 후 22년간 사용해 노후화 돼 현대식 시설로 전면 리모델링해 아늑하고 머무르고 싶은 공간으로 탈바꿈, 오는 18일부터 구내식당을 정식 오픈 할 계획이다.

구내식당은 노후화된 시설개선과 식당운영의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4월 16일부터 약 2개월에 운영을 중단하고 에어컨, 천장, 바닥, 창호교체 등의 인테리어 리모델링과 식탁·의자, 냉·난방기 등을 전면 교체했다.

업무복귀 첫날 구내식당을 둘러 본 이승율 청도군수는 “직원들의 후생복지 향상을 위해 근무환경 개선은 물론 다양한 복지프로그램을 개발해 근무능률 향상과 활기찬 직장분위기 조성을 위해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