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문경시의원 당선인 알선 혐의 긴급 체포
검찰, 문경시의원 당선인 알선 혐의 긴급 체포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8년 06월 18일 17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6월 19일 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구지방검찰청 영덕지청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문경시의원에 당선된 A씨가 지난 17일 오후 알선 혐의로 검찰에 긴급체포됐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지방선거를 앞두고 모 정당 경북도의원 비례대표 공천을 부탁하는 포항지역 여성 B씨로부터 소개비 명목으로 2억 원을 받아 중앙당 C씨에게 전달한 혐의(알선)를 받고 있다.

C씨는 뇌물수수 및 사기 혐의로 구속됐고, B씨는 선거에서 이 정당의 공천을 받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대구지법영덕지원은 19일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