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의회, 3일 전반기 의장·부의장 선출
군위군의회, 3일 전반기 의장·부의장 선출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01일 21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02일 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29476_310168_4219.jpg
군위군의회는 3일 오전 10시 제231회 군위군의회 임시회를 의회 본회의장에서 연다.

새로 구성된 제8대 군위군의회에는 4선에 무소속의 김정애(여·61·무소속) 의원, 3선에 박운표(63·한국당) 의원, 3선에 심 칠(78·한국당) 의원, 재선에 홍복순(여·62·한국당) 의원, 초선의 박수현(57·한국당) 의원, 초선의 이연백(39·무소속) 의원, 비례대표에 오분이(여·57·한국당) 의원 등 총 7명(비례대표 포함)의 의원이 군위군의회에 입성했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7명의 군위군 의회 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8대 전반기 군위군의회 의장과 부의장을 뽑는다.

군위군의회 전반기 의장으로는 제5대·7대·8대에 군의원에 당선된 심 칠(78) 의원과 제5대·6대·8대에 당선됐으며 제6대 전반기 군위군의회 의장을 지낸바 있는 박운표(63) 의원이 자천타천으로 거론되고 있으며, 막바지 물밑접촉이 치열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오후 2시에 의회 본회의장에서 새로 뽑힌 의장의 사회로 제8대 군위군의회 개원식을 시작으로, 의원선서 및 개원사를 하고 4년간의 의정활동을 펼친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