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한반도 비핵화와 동북아 평화에 공동 노력
대구대, 한반도 비핵화와 동북아 평화에 공동 노력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02일 22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03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관계학과 한일 대학생 워크숍
대구대 국제관계학과 학생들이 자매대학인 일본 국립사가대학을 방문해 북미정상회담에 따른 동북아 정치변동에 대해 의견을 교류했다.대구대 제공.
대구대(총장 김상호) 국제관계학과가 지난달 25일부터 28일까지 일본 사가현에 위치한 국립사가대학을 방문해 교류 프로그램을 운영, 한일 양국 학생들이 북미정상회담에 따른 동북아시아 국제정치변동 논의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 이번 연수는 ‘동북아평화를 위한 대학생 워크숍’이라는 주제로 한일 양국 학생 30여 명이 모여 최근 북핵문제와 연계된 일련의 동북아시아 국제정치변동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양국 학생들은 미리 준비한 토론 주제를 발제하고 질의응답을 진행한 결과 북한의 비핵화는 적극 환영할 일이지만 북핵문제 해결과정에 대해서는 매우 신중하게 접근해야하며 북한인권문제에 대해서도 세밀하게 따져보아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이후 학생들은 저녁식사를 하며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각 나라의 대학생 문화, 취업 등 현실적인 문제와 고민에 대한 담소를 나누며 친분을 쌓았으며 연수기간 동안 후쿠오카 시청과 후쿠오카 박물관, 신사 등을 견학하며 지역문화를 이해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번 연수에 참가한 이효진(국제관계학과 3년·22) 학생은 “자매대학인 일본 사가대학 학생들과 국경을 넘어 하나의 사안을 가지고 토론하고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이 흥미로웠다. 연수를 통해 동북아 국제정치에 대한 시야를 넓힐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