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 효령면 양돈농장 불…돼지 1500마리 폐사
군위 효령면 양돈농장 불…돼지 1500마리 폐사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05일 11시 3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05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오후 5시 43분께 군위군 효령면의 한 돈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군위군 효령면 A돈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1억 4000여만 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내고, 50분여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4일 오후 5시 43분께 군위군 효령면 A돈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이 불로 돈사 5개 동 1850㎡와 돼지 1500여마리(모돈 120마리 포함) 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억 4000여만 원의 피해를 내고, 출동한 소방차 18대와 소방대·진화대 63명에 의해 50여 분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