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산시립박물관, 유두절·삼복 세시풍속 체험행사
경산시립박물관, 유두절·삼복 세시풍속 체험행사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19일 09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오후 2시부터 박물관 야외광장
유두절과 삼복 프로그램 홍보 팜플렛.
경산시립박물관은 오는 21일 오후 2시부터 박물관 야외광장에서 7월의 유두절과 삼복을 맞아 시민들과 함께하는 세시풍속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난 4월의 삼짇날 세시풍속 체험프로그램에 이은 이번 유두절과 삼복 세시풍속 체험프로그램은 더운 무더위를 에어컨과 냉장고 없이 이겨냈던 선조들의 여름나기 지혜와 세시풍속의 의미를 체험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번 체험행사는 당일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삼복날 더위를 이기고 몸을 보호하기 위해 먹었던 삼계탕 한약주머니 만들기 △조선시대 궁중에서 삼복날 관료들에게 나눠 줬던 얼음으로 팥빙수 만들기 △여름을 건강하고 무사히 나기 위해 차고 다녔던 유두절 구슬팔찌 만들기 △유두절 물맞이 풍습을 재해석한 전통대나무 물총놀이 등이 준비돼 있다.

홍성택 관장은 “피할 수 없는 여름의 무더위를 여름 대표 세시풍속체험을 통해 온가족이 함께 즐겨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경산시립박물관(053-804-7324)으로 하면 된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