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 노동조합 통합 선포
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 노동조합 통합 선포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19일 09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웅 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 위원장(왼쪽에서 열한 번째), 정회권 현장직원 노동조합 위원장(왼쪽에서 열 번 째) 등이 노동조합 통합 선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위원장 이지웅)과 무기계약직 중심으로 구성된 현장직원 노동조합(위원장 정회권)이 통합에 합의했다.

지난 17일 김천 혁신도시 본사에서는 복수노조 통합을 약속하는 ‘통합 선포식’이 열렸다.

두 노조는 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 창립 31주년인 오는 25일부로 한국도로공사 노조로 통합하고, 앞으로 조직발전 및 기업 경쟁력 제고, 신뢰받는 노사관계 구축, 직원 간 차별 없는 근로조건 개선을 통한 ‘노동존중’ 사회 구현 등에 더욱더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한국도로공사에는 현재 3개의 복수노조(한국도로공사 노동조합, 현장직원 노동조합, 통합 노동조합)가 설립돼 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