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척양조장, 상주시에 3번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 가입
은척양조장, 상주시에 3번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 가입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23일 19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24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꾸준한 후원·봉사활동으로 이웃 돕고파"
▲ 은척양조장 대표 임주원(왼쪽에서 세번째) 씨가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 회원 가입 후 관계자들과 기념쵤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 은척면 소재 은척양조장 임주원 대표가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지난 19일 경북도청에서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회원 가입서에 서명하고 5년 내 1억 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한 것.

따라서 그는 상주시에서는 3번째(1호 2016년 효성상회 박동기 대표, 2호 2017년 파리바게뜨 터미널점 최익조 대표), 경북에서는 85번째로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원 이상 개인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 됐다.

임 대표는 “앞으로도 꾸준한 후원과 봉사 활동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은척양조장은 지역에 매월 20만 원 이상 정기 후원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난 5월에는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서 주관하는 ‘씀씀이가 바른 기업’ 상주시 1호로 선정됐고 임 대표 개인 또한 수년째 연말 이웃돕기 성금을 기부하는 등 평소 기부와 봉사활동을 생활화해 오고 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