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민회관 '한여름밤의 영화축제' 연다
경산시민회관 '한여름밤의 영화축제' 연다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24일 06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24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0일부터 8월 4일까지 6일간 무료 상영
경산시민회관은 오는 30일부터 8월 4일까지 다양한 장르의 작품으로 ‘한여름방의 영화축제’를 개최한다.경산시 제공.
경산시민회관(김낙현 관장)은 오는 30일부터 8월 4일까지 6일간 ‘한여름 밤의 영화축제’를 개최한다.

경산시민회관은 경산시민의 문화예술 향유를 위해 2004년부터 꾸준히 ‘한여름 밤의 영화축제’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는 특히 대중성과 작품성을 고루 갖춘 명작들이 많아 더욱 알차고 풍성한 영화 축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여름밤의 영화축제’에서는 영화 ‘공조’를 시작으로 라라랜드, 택시운전사, 곡성, 살인자의 기억법, 코코, 청년경찰까지 총 7편이 상영되며 장르는 각각 코미디, 공포, 액션, 애니메이션, 로맨스 등으로 구성돼 다양한 영화축제를 즐길 수 있다.

영화 상영시간은 30일부터 8월 3일까지 매일 오후 7시에 상영되며, 8월 4일은 오후 2시와 4시, 총 2회로 진행된다.

김낙현 경산시민회관 관장은 “영화축제를 통해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이 한여름 밤의 꿈과 같은 낭만과 추억을 만들기를 바란다. 평소 영화 관람이 쉽지 않은 문화소외계층에게도 특별히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관람료는 전석무료이며, 별도 예매 없이 선착순으로 입장가능하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