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2년 연속 재료분야 석학 배출
영남대, 2년 연속 재료분야 석학 배출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26일 21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27일 금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티파티마 氏 국제학술대회 우수논문상
재료분야 국제학술대회 ‘2018 APSMR’에서 우수논문발표상을 수상한 영남대 대학원 신소재공학과 시티파티마 씨(왼쪽)와 고영건 교수.
영남대 대학원 신소재공학과에 재학 중인 인도네시아 출신 시티파티마(Siti Fatimah, 28, 석박사통합과정 6기) 씨가 재료분야 국제학술대회인 ‘2018 APSMR(Asia Pacific Society for Materials Research) 연례회의’에서 우수논문발표상을 수상했다.

APSMR 국제학술대회는 한국, 일본, 중국, 대만 등 각 국의 주요대학과 연구기관에서 200여 명의 연구자들이 참가하는 아시아·태평양 재료학회이다.

시티파티마 씨는 영남대 신소재공학과 고영건 교수 연구실 소속 대학원생이다. 고 교수 연구실에서는 지난해 같은 학술대회에서 포스터발표 부문 1~3위를 휩쓸면서 세계적으로 연구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지난 7월 19일부터 21일까지 일본 북해도에서 열린 올해 대회에서도 시티파티마 씨가 포스터발표 부문 2위에 오르며 2년 연속 수상자를 배출했다.

고영건 교수(지도교수)는 “이번에 수상한 연구결과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친환경 생체재료 표면처리기술 혁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교육부에서 지원하는 ‘과학기술인력교류활성화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