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황금은어축제, 재미·실속 재정비
영덕황금은어축제, 재미·실속 재정비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31일 21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01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의회, 성공 사례 벤치마킹 실시
영덕군의회는 지난 30일 영덕황금은어축제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은어축제를 하는 봉화 은어축제 현장을 찾아 축제의 성공사례들을 벤치마킹했다.
영덕군의회 (의장 김은희) 는 지난 30일 영덕황금은어축제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은어축제를 하는 봉화 은어축제 현장을 찾아 축제의 성공사례들을 벤치마킹했다.

이번 벤치마킹은 지난 29일 막을 내린 ‘2018 영덕황금은어축제’운영의 문제점과 내년도 축제의 활성화 방안을 제시할 수 있는 의회가 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의원들은 봉화군의회 황재현 의장과 의원들의 안내로 축제 현장을 둘러보며 축제의 운영 노하우를 직접 체험하고 공유했다. 특히 은어를 활용한 지역 이미지 제고 방안과 음식 개발, 문화 관광상품 디자인 개발,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중점적으로 살펴봤다.

영덕군의회 의원들은“ 이번 벤치마킹을 통해 타 자치단체에 비해 비교우위를 보이는 영덕황금은어의 우수성과 축제의 명품화를 위한 아이디어를 많이 얻었다고 말하며 내년부터는 기존의 축제를 넘어서는 우수축제로 발전시키기 위해 의회 차원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