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신규직원 영양홍보투어 개최
영양군,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신규직원 영양홍보투어 개최
  • 이창진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07일 07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은 6일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신규직원들을 대상으로 영양홍보투어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홍보투어 및 간담회는 지난해 8월 경상북도 영양군 영양읍 대천리에 준공된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에 신규 발령받은 39명의 직원을 대상으로 영양군을 홍보하고 지역 내 정착을 돕기 위해 서다.

영양홍보투어는 현재 연꽃이 만개한 삼지연꽃테마파크 방문을 시작으로 공설운동장·볼링장·작은영화관 및 전통시장 등 다양한 여가생활을 할 수 있는 체육·문화시설을 견학하는 일정으로 진행됐다.

이날 군수와 직원과의 간담회에서 타 지역에서 살다가 들어온 직원들이 영양군에 정착하면서 겪게 되는 애로사항 등을 경청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도록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등 직원들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간담회 시 건의사항과 설문조사 결과를 참고해 센터 직원 및 하반기 신규 채용될 직원들까지도 정착에 불편함이 없도록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향후 멸종위기종복원센터와 협력관계를 구축해 관광·체험 연계사업의 지속적 발굴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겠다”고 했다.

이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창진 기자
이창진 기자 cjlee@kyongbuk.co.kr

청송·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