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에코랜드 산림문화관 가족 단위 방문객 북적
구미에코랜드 산림문화관 가족 단위 방문객 북적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08일 07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08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 휴가철 및 방학을 맞아 구미에코랜드에 가족단위 방문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여름 휴가철 및 방학을 맞아 구미에코랜드(시장 장세용)에 가족 단위 방문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폭염이 지속되면서 시원한 산림문화관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특히 인기가 많은 곳은 어린이 북카페와 생태학습체험관이다.

1층에 있는 북카페는 푸른 숲 속에 있는 듯한 기분 좋은 힐링 공간으로 아이들이 부모와 함께 책을 읽을 수 있는 편안한 문화 공간으로 연일 붐비고 있다.

간단히 음료를 마시며 쉴 수 있는 테이블도 마련돼 있어 찾는 이들이 많다.

산림문화관 내 카페카리타스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1회용품(플라스틱 컵)을 사용하지 않고 머그잔(유리컵)을 제공하고 있으며, 1회용품 사용 제한 홍보안내문을 부착해 친환경에 대한 관심유도 및 방문객들이 1회용품 줄이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고 있다.

또한 곤충을 직접 만지고 다람쥐 등도 가까이서 볼 수 있는 생태학습체험관과 숲속힐링을 체험할 수 있는 생태탐방 모노레일 등 자연학습 체험장으로 방문객들의 호응이 좋다.

구미에코랜드 내 산림문화관은 월요일(휴관일)을 제외하고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며 시민이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으며 재룟값만 내면 체험도 가능하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