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 실종 80대 노인 3일만에 야산서 숨진 채 발견
군위 실종 80대 노인 3일만에 야산서 숨진 채 발견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10일 20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1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경찰서
군위군 소보면에서 실종된 80대 노인이 실종 신고 3일 만에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군위경찰서와 지역주민 등에 따르면 10일 오후 1시께 군위군 소보면의 한 야산에서 실종 신고된 S모 씨(86)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에 나선 마을 주민과 경찰이 발견했다.

S 씨의 가족은 지난 7일 A씨가 집에 없는 것을 확인하고 경찰에 실종 신고했으며, 경찰과 공무원, 수색견 등 300여 명이 수색 작업을 벌였다.

S 씨가 발견된 곳은 집에서 1㎞가량 떨어진 산속인 것으로 알려졌다.

군위경찰서 관계자는 “주민의 진술 등을 토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외상이 없어 타살 혐의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