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9월 4일 독도서 임시회 개회
경북도의회, 9월 4일 독도서 임시회 개회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0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의회는 다음 달 4일 독도에서 제303회 임시회를 연다.

20일 경북도의회에 따르면 이번 독도 임시회에는 도의원 60명 대부분과 도의회 사무처 직원, 도청과 교육청 간부 등 150여 명이 참석한다.

도의회는 당일 오후 4시 30분 독도 선착장에서 임시회 개회를 선언하고 독도 수호 결의대회를 한다. 독도경비대도 방문한다.

임시회가 끝나고는 울릉도에서 1박 한 뒤 배편으로 돌아온다.

도의회 관계자는 “독도가 우리 땅이라는 사실을 기록에 남기고 독도 수호 의지를 다지기 위해 독도에서 임시회를 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