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의회, 태풍 ‘솔릭’ 대비 긴급 안전대책 회의 주재
포항시의회, 태풍 ‘솔릭’ 대비 긴급 안전대책 회의 주재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1일 21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의회는 제19호 태풍‘솔릭’이 우리나라로 북상함에 따라 21일 오후 재난상황실에서 서재원 의장 주재로 긴급 안전대책 회의를 열고 조기 대응 태세에 들어갔다.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는 제19호 태풍‘솔릭’이 우리나라로 북상함에 따라 21일 오후 재난상황실에서 서재원 의장 주재로 긴급 안전대책 회의를 열고 조기 대응 태세에 들어갔다.

이날 회의에는 한진욱 부의장을 비롯한 상임위원장, 각 상임위원회 전문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김남진 안전관리과장이 태풍의 상세 경로에 따른 대처계획을 보고한 후 여러 대응 방안이 논의됐다.

의회는 태풍‘솔릭’이 강풍을 동반한 많은 양의 비로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지역에 미칠 영향을 파악하는 한편 상습침수지역은 미리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재난 발생 시 각 부서에서 신속하게 상황에 대처하도록 주문했다.

또한 어선이나 선박의 안전 조치, 과수 낙과와 벼 침수 등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한 배수로 정비 및 지주대 고정·방풍막 설치 등 사전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긴급 일손 돕기 방안도 검토토록 촉구했다.

이와 함께 서재원 의장은 의회 내에서도 각종 연수와 교육을 취소하고 출장 중인 의원들도 조속히 복귀토록 해 비상태세에 돌입하는 한편 각 지역구별로 상황 점검에 나서 낙석 위험지구 순찰, 독거노인 등 재난 안전 취약계층도 직접 방문해 안전을 챙기며 현장 활동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