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소방서 "소방차 전용구역 주차 과태료 폭탄 주의"
영천소방서 "소방차 전용구역 주차 과태료 폭탄 주의"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2일 07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기본법 개정 적극 홍보…최대 100만원 부과
소방차 전용주차 구역 위반시 과태료를 부과한다.
영천소방서(서장 박윤환)는 지난 10일 소방기본법이 개정됨에 따라 소방차 전용구역 설치 의무화 및 전용구역 주차 시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다.

소방서는 법 개정으로 인해 소방 관련시설 주변에 주·정차를 금지하고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주차 시 최대 1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며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하고 나섰다.

소방기본법 시행령에 따르면 신규 공동주택 중 100세대 이상 아파트, 3층 이상 기숙사는 각 동별 전면 또는 후면에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을 1개소 이상 설치해야 한다.

특히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에 주차, 물건 적치, 노면표지 훼손 등 방해 행위를 할 경우 1차 50만 원, 2차 1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 다중이용업소 영업장이 있는 건물 역시 소방본부장 요청에 따라 지방경찰청장이 지정한 곳은 주차금지구역으로 지정할 수 있게 된다.

이는 법 시행 후 최초로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또는 건축허가를 신청하는 경우부터 적용되며 기존 공동주택에는 소급적용이 안 된다.

박윤환 영천소방서장은 “지난해 충북 제천 화재 등 불법 주차로 인한 피해가 많아 이번에 관련법 기준이 더욱 강화됐다”며 “한순간의 편안함보다 우리 가족의 안전을 위해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확보에 시민들의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