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도심 속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 폐장
영천시, 도심 속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 폐장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3일 06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혹서기 32일간 운영…1일 평균 150여명 방문 '호응'
영천시 도심 속 문내외 제2공원 어린이 물놀이장.
영천시는 여름철 어린이들을 위해 운영했던 도심 속 어린이 무료 물놀이장을 지난 21일 폐장했다.

시민들의 접근성이 뛰어난 도심 속 ‘문내외 제2공원 어린이 물놀이장’은 지난달 19일 개장해 32일간 운영했으며 방문객은 평일 100여 명, 주말 200여 명 이상이 찾는 등 학부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올해 기록적인 폭염이 지속된 가운데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도심 속 어린이 물놀이장은 영천의 대표 피서지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종욱 산림녹지과장은 “폭염에 대비하고 휴가철 시민들에게 즐길 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어린이 물놀이장을 운영했다”며 “내년에는 더욱 더 많은 시민들이 쾌적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물놀이장 추가 설치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