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내서면, 폭우로 국도 덮친 나무 긴급 제거
상주 내서면, 폭우로 국도 덮친 나무 긴급 제거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8일 1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9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도 25호선을 가로막은 나무
상주시 내서면(면장 남대우)과 화동파출소 직원들은 지난 27일 폭우로 쓰러진 나무가 국도 25호선의 통행을 가로막자 신속하게 나무 제거에 나서 막힌 교통 흐름을 원활하게 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