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흥해읍·신광면,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
포항 흥해읍·신광면,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04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05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190억원 확보
포항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공모한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인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에 흥해읍, 기초생활거점사업에 신광면이 선정되면서 총 사업비 190억원을 확보하는 큰 성과를 거뒀다.

농산어촌개발사업은 주민이 주도해 읍·면 소재지를 대상으로 기반시설 등을 종합 정비하고 경제, 복지, 문화 등 중심지 기능을 활성화해 농촌의 활력과 생활의 질을 높이기 위한 지역개발 사업이다.

2019년 공모사업 선정은 이강덕 시장을 비롯한 김정재 국회의원의 노력과 관련 공무원들의 중앙부처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올해 초부터 마을 추진위원회 구성, 주민 역량강화 교육 등 철저한 사전준비로 얻어진 결실이다.

특히, 지난해 11.15지진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흥해읍의 활력증진을 위해 기초생활기반을 확충해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신광면의 고유한 역사와 문화, 청정 자연환경을 살려 차별화된 농촌개발로 주민이 행복하고 지속가능한 지역발전 사업이 될 것이라고 기대를 모으고 있다.

포항시는 앞서 선정된 장기면, 청하면, 죽장면과 이번 흥해읍, 신광면까지 총 367억 원의 중심지활성화, 기초생활거점사업을 추진하게 됐으며, 2020년 신규 공모사업에서도 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계획이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