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물품 싸게 팝니다" 거짓 글로 수천만원 가로챈 20대 구속
"자동차 물품 싸게 팝니다" 거짓 글로 수천만원 가로챈 20대 구속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0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북부경찰서 전경.
대구 북부경찰서는 인터넷 자동차동호회 카페에 거짓으로 물품 판매 글을 올려 돈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A씨(26)를 구속했다고 1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7월 9일부터 지난달 23일까지 인터넷 자동차 카페 5∼6곳에 ‘자동차 휠, 타이어 등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내용의 거짓 글을 올려 총 36명으로부터 3590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범행에 휴대전화 4대를 사용하고 통장을 수차례 바꾸는 등 앞서 범행을 미리 계획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의 거짓 글에 속은 피해자들은 50∼300만 원의 돈을 송금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끼는 가로챈 돈을 도박 등 유흥에 사용한 것으로 진술했다”며 “과거 같은 수법으로 범행을 저지른 이력이 있어 A씨를 구속했다”고 설명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