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의 향기를 담다’ 청와대 추석 선물세트 선정
‘울릉의 향기를 담다’ 청와대 추석 선물세트 선정
  • 박재형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0일 21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지갱이·명이절임 등으로 구성
청와대 추석 선물세트로 선정된 ‘울릉의 향기를 담다’울릉도 특산물 세트
울릉농협(조합장 정복석)에서 준비한 추석 선물세트 ‘울릉의 향기를 담다’가 청와대 선물세트로 선정됐다.

이번 청와대 선정 선물세트는 부지갱이와 미역취나물, 명이절임, 삼나물, 참고비, 오징어, 미역 등 3만5000원의 저렴한 가격에서 8만5000원의 고가 품목세트로 6개 종류의 선물세트를 울릉농협이 정성껏 준비했다.

특히 울릉도 산나물은 미네랄이 풍부한 화산섬에서 자라 해안선 기후와 일조량이 적고 눈 속에서 자라 영양 많고 부드러우며 향이 일품으로 많은 사람이 찾고 있다.

정복석 조합장은 “이번 청와대 추석 선물세트로 울릉도의 부지갱이 나물이 선택되어 가치를 다시 한 번 인정받아 기쁘며, 이번 새로운 선물 세트로 어려운 울릉농업인들을 위하여 많은 국민들이 구매 해주시면 지역 경제와 농업인의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