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경찰서, 추석 명절 종합치안대책 추진
영주경찰서, 추석 명절 종합치안대책 추진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1일 07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경찰서
영주경찰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10일부터 오는 26일까지 17일간 ‘추석 종합치안대책’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경찰서 각 기능 간 사전 총력대응을 통해 평온하고 안정적인 분위기를 조성하고 범죄예방 활동 및 소통 위주의 교통관리 등에 나선다.

특히 범죄 발생 예상 지역을 중심으로 범죄예방진단팀(CPO)이 범죄취약요인 사전 점검과 소규모 금융시설을 중심으로 금융기관 등 현금 다액 취급업소 및 주택가를 집중 점검한다.

또 문안순찰·탄력순찰 등을 통해 최근 범죄사례와 예방요령을 홍보하는 등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범죄 예방 활동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연휴 기간 차량 정체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탄력적인 특별교통관리 대책도 펼쳐 원활한 도로 소통을 확보할 계획이다.

김상렬 경찰서장은 “종합치안대책을 내실 있게 추진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