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옥동지역 주차난 해소 나서…공영주차장 증축
안동시, 옥동지역 주차난 해소 나서…공영주차장 증축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1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청 전경.
안동시가 주차 심화 지역인 옥동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옥동 공영주차장 증축에 나선다.

사업비 40억 원이 투입되는 이번 공사는 9월에 착공해 내년 5월 준공 예정이다. 기존 2층 3단 주차면 189대 규모에서 4층 5단 주차면 319대 규모의 주차장으로 새롭게 태어나게 된다.

공사기간 중 주차장 운영은 10월 8일까지는 정상 운영되며, 10월 9일부터는 1층 우측 35개 면만 운영할 계획이다.

2010년 10월에 준공된 옥동 공영주차장은 그동안 상가 밀집지역인 옥동의 주차난 해소에 기여해 왔으나, 등록차량 증가와 옥동지역 상권 활성화에 따른 급증하는 주차수요를 감당하지 못해 증축이 시급한 실정이었다.

안동시 관계자는 “공사로 인한 주차 불편사항에 대해 시민 여러분들의 양해를 구한다”며 “옥동 공영주차장 증축으로 주차난 해소와 상권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