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북부시장 내 한 가정집서 가스 폭발 사고
포항 북부시장 내 한 가정집서 가스 폭발 사고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3일 02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0대 남성 화상 입고 병원 후송
12일 오후 6시 44분께 포항시 북구 동빈1가 영일대북부시장 내 한 주택에서 가스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현재까지 사망사고는 발생하지 않았고 상가 및 주택 5채 이상 붕괴됐으며 부상자 1명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포항시 북구 동빈1가 영일대북부시장 내 한 주택에서 12일 오후 6시 44분께 ‘펑’ 소리와 함께 원인을 알 수 없는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폭발로 주택이 전파됐고, 이곳에 거주하던 A씨(73·남)가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018091201010005204(2).jpg
▲ 12일 오후 6시43분쯤 포항시 북구 대신동 옛 북부시장 주택에서 LPG가스로 추정되는 폭발사고가 발생해 소방대원이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또 폭발 충격으로 주택 앞 음식점이 반파됐으며, 근처 상가 4곳가량 창문도 파손됐다. 주차된 승용차 4대도 피해를 입었다. 음식점 주인 B씨(43)는 건물 밖에 있어 다치지 않았지만 심리적인 충격을 호소하며 병원으로 이송됐다. 또한 인근 상가들은 휴업중이어서 유리 파손에 따른 추가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은 LPG 가스 유출에 따른 폭발로 우선 추정하며 정확한 원인을 파악 중이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