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펑펑 쏟아져라" 영덕군 송이 풍년 기원제
"펑펑 쏟아져라" 영덕군 송이 풍년 기원제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4일 18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4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영덕군 지품면 삼화리 국사봉 정상에서 영덕송이 풍년을 비는 기원제가 열리고 있다.
영덕송이의 풍년을 비는 기원제가 지난 13일 지품면 삼화리 국사봉 정상에서 열렸다.

이날 이희진 영덕군수, 영덕군송이생산자협회장, 산림조합장 등 30명은 올해 송이가 풍성하게 생산돼 6년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한 송이명산의 명성이 계속되길 기원했다. 또 송이생산자 안전, 소득향상과 함께 지역 경기가 활성화되기를 빌었다.

올해 영덕송이장터는 오는 17일부터 10월 21일까지 영덕군민운동장과 사랑해요 영덕휴게소(영해)에서 개최되며 생산자가 직접 따온 신선한 송이를 구입할 수 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송이가 풍년이 들어 생산자는 소득이 늘고 소비자는 저렴하게 송이를 맛볼 수 있으면 좋겠다. 지역 경기도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