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서울 도심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열기 전파
안동시, 서울 도심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열기 전파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년 09월 24일 05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24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는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개최된 종로한복축제에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8과 안동의 관광을 알렸다.
안동시는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개최된 종로한복축제에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8과 안동의 관광을 알렸다.

추석 연휴를 앞두고 안동시와 자매도시를 맺은 종로구 종로한복축제에 참가했다. 서울 도심 한복판 광화문 광장에서 대한민국 글로벌 대표축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8과 안동의 관광상품을 홍보해 서울·경기권 모객활동에 총력을 기울였다.

한복 축제가 열리는 광화문 광장은 경복궁, 덕수궁, 국립현대미술관,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서울역사박물관 등 다양한 문화기관이 자리해 서울 시민들의 주요 나들이 장소로 활용되는 곳이다. 또한 인사동 삼청동, 종로 등과 접해 있어 한국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장소이다.

안동시는 축제 현장을 옮겨 놓은 듯한 부스에서 탈춤 따라배우기, 안동관광 VR영상 체험프로그램, 퀴즈 이벤트 등 다양한 체험과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전통한옥 형태를 본 떠 제작한 축제·관광홍보 포토존을 설치해 관람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 밖에도 안동 웅부탈춤단이 전통탈춤공연을 펼쳐 안동만의 매력을 선보였다.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