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중생 끌고다니며 집단폭행"…당국 조사 나서
"여중생 끌고다니며 집단폭행"…당국 조사 나서
  • 연합
  • 승인 2018년 10월 08일 14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0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제천에서 또래 학생들이 여중생 1명을 끌고다니며 집단폭행했다는 글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와 해당 교육지원청이 사실 확인에 나섰다.

8일 제천교육지원청 등에 따르면 제천의 모 중학교에 다니는 A 학생이 지난 1일 오후 10시부터 다음날 2일 오전 7시까지 제천의 한 도심 화장실에서 또래 학생 4명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글이 SNS에 올라왔다.

A 학생은 해당 학생들에게 끌려다니며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내용은 사회관계망서비스를 중심으로 현재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제천에서 15살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이라는 제목의 글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도 올라 있다.

제천교육지원청은 폭력 행위가 있었다는 사실을 일부 확인,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중이다.

사건을 인지한 경찰 역시 진상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