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치매센터-시립 요양병원 업무협약 체결
상주 치매센터-시립 요양병원 업무협약 체결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11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12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보건소 건강증진과 신동국 과장과 이승구 시립 노인요양병원장이 MOU 체결 후 협약서를 공개하고 있다.
상주시 치매 안심센터(센터장 김용묵)와 상주시립 노인요양병원(병원장 이승구)이 11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급속한 고령화로 치매 환자가 계속 증가해 지역사회 내 자원 연계를 통한 치매 관리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MOU를 체결한 것.

이승구 병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치매 환자와 가족지원을 위한 연계서비스와 치매 예방교육, 치매 인식개선 홍보사업,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 등 보다 더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지역사회 치매 관리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용묵 센터장은 “치매 국가 책임제 시행(2017년 9월)에 발맞춰 치매가 있어도 걱정없는 상주를 만들겠다”며 “공립 요양병원과 긴밀한 업무협력으로 치매 환자와 가족, 그리고 일반 시민 모두가 행복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