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학년 담임교사 200여명 한글교육 역량강화 연수
저학년 담임교사 200여명 한글교육 역량강화 연수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22일 09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22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경주·영천·고령·청도교육지원청 소속
2015개정 교육과정의 한글교육 강화 정책 실행 기반 조성과 저학년 한글 교육 강화를 위한 경북남부지역 저학년 담임교사 연수가 경산교육지원청에서 개최됐다.경산교육지원청.
경산교육지원청은 최근 경산·경주·영천·고령·청도교육지원청 소속 저학년 담임교사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글교육 역량강화 연수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연수회는 경북남부학습종합클리닉센터 주관으로 2015개정 교육과정의 한글교육 강화 정책 실행 기반 조성과 저학년 한글 교육 강화를 통한 기초학력 보장을 목적으로 개최했다.

주제 강의를 한 세종 보람초 양지숙 교장은 입문기 한글해득 지도에 탁월한 능력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실습과 사례 중심으로 효과적인 한글 교육 방법을 제시했다.

두 번째 주제 강의는 ‘나는 대한민국의 행복한 교사다’ 외 15권의 책을 출간한 대구 경상여중 이영미 교사가 맡아 교사와 학생의 자존감 회복을 통해 진정한 삶을 살아가는 방법을 제시, 웃음과 감동을 준 강의에 교사들은 큰 호응과 함께 큰 박수를 보냈다.

김영윤 경산교육장은 “선생님들께서는 한 학생의 인생 전환점을 찍을 수 있는 분이다. ‘No Child Left Behind’ 단 한 명의 학생도 포기하지 않는다는 마음가짐으로 학생들이 꿈과 열정을 가지고 사회의 구성원으로 함께 어울려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한글교육 역량강화를 통한 기초학력 보장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