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 안강새마을금고 강도…직원 2명 부상
경주 안강새마을금고 강도…직원 2명 부상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22일 10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22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 180㎝ 용의자 2천만원 빼앗아 달아나…경찰, 추적 중
안강새마을금고 산대지점.

22일 오전 9시 25분께 경주시 안강읍에 있는  안강새마을금고 산대지점에서 강도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남성으로 추정되는 강도가 새마을금고 문을 열자마자 난입해 직원 2명을 흉기로 찔려 상처를 입힌 뒤 금고 안에 있던 돈을 쓸어 담아 도주했다.

경찰 관계자는 “빼앗아 간 돈은 2000만 원 정도로 추정된다”며 “강도는 모자와 마스크를 썼고 키는 180㎝ 정도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인상착의를 토대로 주변 CCTV를 분석하고 도주한 피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