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대만서 멤버 차량간 접촉사고…"부상없이 귀가"
방탄소년단, 대만서 멤버 차량간 접촉사고…"부상없이 귀가"
  • 연합
  • 승인 2018년 12월 10일 14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그룹 방탄소년단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룹 방탄소년단이 공연 차 방문한 대만에서 경미한 교통사고를 당했다.

지난 9일(현지시간) 차이나타임스와 이티투데이 등 대만 매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이날 밤 대만 타오위안 국제 야구장에서 ‘러브 유어셀프’ 투어 공연을 마친 뒤 숙소로 가던 중 멤버들이 탄 차량 간에 접촉사고가 났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대만에서 공연을 마치고 숙소로 가던 중 아티스트 차량 간 경미한 접촉사고가 있었다”며 “멤버 모두 부상 없이 안전하게 숙소에 도착했으며 향후 일정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지난 8~9일 대만에서 공연한 방탄소년단은 남은 연말 시상식 일정을 소화한다.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와 14일 홍콩 아시아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리는 CJ ENM 주최 ‘2018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 2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SBS TV ‘2018 가요대전-더 웨이브’에 출연한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