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경북도-수자원공사, 물 문제 해결에 상호협력
[영상]경북도-수자원공사, 물 문제 해결에 상호협력
  • 김용국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1일 20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1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와 한국수자원공사가 물 분야 전반에 대해 협렵 나섰습니다.

이철우 도지사와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11일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문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측은 물 분야 다양한 현안 해소와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지역 수자원관리계획 수립에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또 통합 물관리 체계 구축, 물 재해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 인적·기술적 상시 교류 활성화 등도 함께하기로 했습니다.

도는 구체적인 성과를 내기 위해 실무위원회를 구성해 주기적으로 회의를 할 방침입니다.

이철우/경상북도지사

이번을 계기로 해서 도민들이 궁금해하는 보 개방이라든지 이런 문제에서도 우리 경상북도와 K-water(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논의를 거쳐서 하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일방적인 보 개방이라든지 물 관리를 하지 않고 지자체와 함께 논의를 하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수자원공사는 경북에서 운문댐 직하류 하천정비 등 5개 수자원 건설에 1조 2198억원, 구미권 국가산업단지 용수공급 등 6개 수도건설에 2440억원을 들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경북도는 도의 우수한 행정력과 K-water의 선진화된 물관리 기술이 만나 긴밀한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경북일보 김용국입니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