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과메기 1억원 '통큰 쇼핑' 지역경기 보탬
포스코, 과메기 1억원 '통큰 쇼핑' 지역경기 보탬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3일 22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4일 금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사·관계기관 선물
포항제철소와 협력사 임직원들은 13일, 포항시 구룡포읍 보성수산에서 과메기 제조 현장을 견학하고 1억여원의 과메기를 구입해 서울, 광양 등 타지역 그룹사와 관계기관 등에 선물될 예정이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13일 오형수 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협력사 관계자들과 함께 구룡포읍 보성수산을 방문해 과메기 제조현장을 둘러본 뒤 구룡포과메기협동조합 등 20곳에서 모두 1억700만원어치의 과메기를 구입했다.

이날 구입한 과메기는 서울·광양 등 타지역 그룹사와 관계기관 등에 선물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오형수 소장은 “포항 명물인 과메기를 구입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주위에 고마운 분들께 선물하는 이번 행사가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고 지속적으로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은 지난 10일 회사로부터 5만원이 담긴 ‘사랑의 봉투’를 일제히 받아 지역 곳곳에 기부와 사랑 나눔실천에 나섰다.

사랑의 봉투는 특정하게 사랑나눔처나 방식이 지정된 것이 아니라 직원들이 스스로 판단해 봉사하도록 하는 방식으로 시행된다.

이에 따라 사랑의 봉투가 전달된 뒤‘폐박스를 줍는 어르신께 조용히 드렸다’‘뜻있는 분들과 함께 결식아동 돕기에 나섰다’는 등 훈훈한 미담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