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경상북도 채소특작육성시책 평가 '대상'
영천시, 경상북도 채소특작육성시책 평가 '대상'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5일 08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5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농업기술센터.
영천시는 올해 처음 시행된 경상북도 채소특작육성시책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평가는 채소특작분야에 신 소득 작목을 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국·도비 예산 집행실적, 2019년 국·도비 공모사업 선정 내역, 신규 사업 발굴 및 추진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이에 시는 국·도비 예산 75억 중 71억 원을 집행하는 실적과 함께 2019년 국비 공모사업 밭작물공동경영체육성지원사업 10억, 원예농산물저온유통체계구축사업 14억5000만 원이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또 시 자체 신규 사업 부분에 마늘동해방지용부직포지원 6억, 농산물운반컨테이너박스지원 4억2000만 원, 마늘특구기본계획수립 5000만 원 등 3개 사업을 발굴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기문 시장은 “처음 실시되는 경상북도 채소특작육성시책 평가에서 초대 대상에 선정돼 기쁘다”며 “예산확보에 힘써준 시의회와 사업 추진에 노력한 농협 및 농업인 등에게 수상의 영예를 돌린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