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흥해 지진피해지역 사랑의 집수리 완공식
포항 흥해 지진피해지역 사랑의 집수리 완공식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8일 20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항시와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 관계자들이 지진피해지역 주거환경개선 사업 완공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이사장 유주현)에서 지원한 흥해지역 지진피해 주택과 경로당에 대한 사랑의 집수리 사업 완공식이 18일 흥해읍 매산리에서 유주현 재단 이사장, 배인호 대한건설협회 경북도회장, 최윤호 재단 부이사장, 이강덕 포항시장,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 개최됐다.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은 2016년 우리나라 건설업계가 출연해 저소득층 주거환경개선, 사회복지시설 개·보수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는 민간단체로, 지난 9월 14일 재단, 포항시, 포항시자원봉센터가 협약을 맺고 사랑의 집수리사업비 1억 원을 지원받아 지진피해를 입어 복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계층 주택 9세대와 경로당 6개소에 대한 환경개선공사를 진행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적지 않은 사업비를 흔쾌히 지원해준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에 감사드리며, 재단을 비롯한 전 국민들이 보내준 응원에 힘입어 위기를 기회로 바꿔 다시 한번 재도약하는 포항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이강덕(오른쪽) 포항시장이 유주현(왼쪽)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 이사장에게 지진피해지역 주거환경 개선사업 완공에 따른 감사패를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