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포항병원, 신규 환자 20만명 돌파
에스포항병원, 신규 환자 20만명 돌파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25일 21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26일 수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포항병원(대표병원장 김문철)이 지난 24일 개원 10년 만에 신규 환자 20만 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에스포항병원(대표병원장 김문철)이 지난 24일 개원 10년 만에 신규 환자 20만 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날 병원 측은 20만 번째 신규 환자로 접수된 정승옥(75·여)씨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척추 MRI 촬영권과 꽃다발 등을 전달했다.

정 씨는 “목에 통증이 있다고 하니 딸이 이 병원을 추천해 찾게 됐다”며 “20만 번째 환자가 됐다는 점이 신기하며 기쁜 마음으로 치료를 더 잘 받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2008년 11월 첫 진료를 시작한 에스포항병원은 현재 전국에 3곳뿐인 뇌혈관 전문병원 중 대표 병원으로, 지역의 뇌·심혈관 환자 및 척추 환자들이 대도시로 가지 않고도 높은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